Yeh Sine Kang, ‘별은 무르익어 한낮에도 수를 놓지’, 2016, Atelier Aki